Mobile hanidae.com

현재 사용자 : 44

   



  Follow hanidaedotcom on Twitter
      
 
작성일 : 24-03-27 12:22
9살 어린이의 한 달 이상된 복통과 설사
 글쓴이 : kosa (98.♡.113.214)
조회 : 260   추천 : 0   비추천 : 0  
   https://ochim.com/9살-어린이-한달이상된-복통-설사-치료-정통사암침/ [75]
   https://saahm.net/ [82]

정통사암오행침구학회 미주지부 (https://saahm.net/) 회원이 정통사암침으로써 9살 어린이의 한 달 이상된 복통과 설사를 치료한 사례를 소개한다.
양의학의 무능력함과 정통사암침의 위력을 가감 없이 설명한다.

2019년 연말부터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 바이러스 팬데믹 기간 중에 어린아이들에게 자주 발생되는 질병이 복통과 설사라고 합니다.
미국 버지니아 주에 사는 지인의 4살 된 손자도 두 달간이나 같은 증상을 보이며 크게 고생을 했었는데 며칠 전에는 백인 가정의 9살 여자아이가 역시 같은 질환을 앓고 있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원장님의 지도하에 아이 집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아이의 부모는 수년 전부터 정통사암침으로 여러 질병을 직접 치료받은 경험이 있고 또 깊이 신뢰를 하고 있는 부부였습니다.
원장님께서 타 지역으로 한의원을 이전하셨기에 부득이하게 ‘응급대처’를 하기 위하여 제가 직접 방문을 하게 되었습니다.

9살 여자 아이이지만 평소 몸무게가 60kg가량 되는 다소 비만의 아이였다고 하는데 첫날 방문해서 보니 계속되는 구토와 설사로 인하여 체중이 15kg 이상 빠진 상태였고 밥을 제대로 먹지 못하니 하루 종일 기운이 없으며 얼굴과 팔 그리고 목 밑부분에는 두드러기가 있었습니다.
또한 등과 어깨에 통증도 있다고 하였습니다.
어린아이여서 피부에 침을 꽂는 것 자체를 극도로 꺼려하고 무서워해서 아이를 설득시키고 안심시키는 데에 애를 먹었지만 나중에는 침을 안 맞으면 크리스마스 선물을 못 받게 된다는 아빠의 말에 결국은 1시간 가까이 되던 실랑이를 마치고 침술을 허락받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조금만 따끔해도 움찔하고 소리를 내어서 침을 옳바로 취혈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특히나 침놓는 동안에 스마트폰으로 친구와 게임을 하느라 손에 있는 혈자리에 침을 놓기가 매우 어려웠습니다.

그렇게 첫날은 제대로 집중해서 치료하기 어려웠고 아이에게서 침을 놓는 것을 허락받는 것으로 만족해야 했습니다.
그러나 그것만으로도 복통이 차츰 줄어들고 구토는 더 이상 하지 않는다고 하였습니다.

이틀 뒤인 일요일에 다시 방문을 하였고 그날은 아빠가 집에 있어서인지 아이가 첫날보다는 침에 대한 거부감이 덜하였고 치료하기가 조금은 수월하였습니다.
그래도 조금만 아프면 놀란 소리를 내어서 여전히 많이 조심스러웠습니다.
둘째 날은 만족할 만큼은 아니어도 어느 정도 염전을 할 수 있어서 다행이었고 치료하는 동안 배에서 꼬르륵 소리가 나는 것을 들을 수 있었으며 치료를 끝낸 뒤에는 아이가 바로 배고프다고 밥 먹고 싶다고 하는 걸 보며 치료효과가 나타나는구나 짐작할 수 있었습니다.

두 번째 치료 후에는 아이가 거의 정상 컨디션을 보인다고 하였고 설사는 심하지는 않지만 완전히 멎은 것은 아니라고 하였습니다.

이틀 뒤에 세 번째 방문 때는 아이가 침에 대해서 어느 정도 적응을 한 듯 무서움도 덜했고 치료할 때 아픈 것도 어느 정도 참는듯 하여 치료가 훨씬 수월하였습니다.
이 날은 침을 몇 개 놓자마자 배에서 꼬르륵 소리가 나는 것을 보고 아이의 몸상태가 점점 좋아지는 것을 짐작할 수 있었습니다.
이 때도 역시나 아이가 스마트폰으로 친구와 게임을 하고 있어서 치료하기가 쉽지가 않았고 1시간여 지나자 아이가 배가 고프다고 밥 먹고 싶다고 언제 침 뽑느냐고 보채는 바람에 그리 오래 치료하지는 못하였으나  제일 잘 참았기 때문에 어느 정도 만족한 치료였던 것 같습니다.

이날 저녁에 아이 엄마한테서 문자가 왔는데 아이가 거의 두 달만에 정상적인 변을 봤고 아이가 활기를 되찾았다고 하였습니다!
정통사암침을 수강한 뒤 첫 치료 경험이라 정말 눈물 날 정도로 반가운 소식이었습니다.

저 또한 배탈이 잦았었던 사람이어서 더더욱 반가왔습니다.
아마도 다사다난했던 2021년 중에서도 최고의 뉴스가 아닌가 생각됩니다!
계속해서 수강후기에 좋은 소식 전해 올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정통사암오행침구학회 스승님들께 깊은 감사드립니다!

J. Park





공유하기


 
 



 
Total 1,72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1725 본히펠린다우 증후군 치료 - 사암오행침, 사암침법, 오행침, 정… kosa 06-03 118 0 0
1724 섬유샘종 치료 - 사암오행침, 사암침법, 오행침, 정통사암침 kosa 05-22 184 0 0
1723 정통사암침 2024년 6월 강의 - 사암침법, 사암오행침, 오행침 kosa 05-19 202 0 0
1722 호산구성 근막염(호산성 근막염) 치료 - 사암오행침, 사암침법, … kosa 05-13 202 0 0
1721 역류성 후두염 치료 방법 - 사암오행침, 사암침법, 오행침, 정통… kosa 05-07 228 0 0
1720 실어증 치료 사례 및 치료 방법 – 사암침법, 사암오행침, … kosa 05-02 236 0 0
1719 안구돌출증 치료 – 사암오행침, 사암침법, 오행침, 정통사… kosa 04-30 252 0 0
1718 한의학 마사지 요법의 효용 정리주 04-28 6074 0 0
1717 척추 측만증, ADHD, TMJ 동시에 치료하다 kosa 04-25 223 0 0
1716 위무력증 치료 kosa 04-22 247 0 0
1715 환자를 환희와 분노로 또 울리다 kosa 04-21 222 0 0
1714 사암침법을 포함한 모든 침술의 황제, 정통사암침 2024년 5월 강… kosa 04-15 229 0 0
1713 주변시 치료 방법과 사례 kosa 04-08 293 0 0
1712 정통사암침, 환자의 생명을 구하다 kosa 04-04 241 0 0
1711 수근관증후군 치료 방법과 사례 kosa 03-31 321 0 0
1710 균형 잡기 힘듦 치료 방법 및 사례 kosa 03-30 261 0 0
1709 9살 어린이의 한 달 이상된 복통과 설사 kosa 03-27 261 0 0
1708 사암침법을 포함한 모든 침술의 황제, 정통사암침 2024년 4월 강… kosa 03-25 224 0 0
1707 인도네시아 일반인 부부 명의로 되다 kosa 03-22 244 0 0
1706 눈히스토플라스마증 치료 방법과 사례 kosa 03-18 266 0 0
1705 루푸스 (낭창) 치료 방법 및 사례 kosa 03-14 252 0 0
1704 치주염 치료 방법 kosa 03-11 248 0 0
1703 양극성 장애 (조울증) 치료 사례 kosa 03-07 256 0 0
1702 섬광암점 치료 방법 kosa 03-04 269 0 0
1701 아토피성 피부염 원인, 치료 방법 및 치료 사례 kosa 02-29 290 0 0
1700 한의사라면 이 까짓것쯤은 kosa 02-26 257 0 0
1699 알레르기 비염에 좋은 음 김민서 02-25 5647 0 0
1698 코코넛 오일의 힘 - 말기 유방암 치료의 비밀 kosa 02-21 314 0 0
1697 정통사암침 2024년 3월 강의 kosa 02-20 310 0 0
1696 우울증과 불안장애 치료 사례 kosa 02-16 273 0 0
1695 근본을 바꿔주는 치료, 정통사암침 kosa 02-13 277 0 0
1694 유방암 치료후 림프부종(임파종대) 치료후기 및 치료방법 kosa 02-09 311 0 0
1693 모든 침술의 황제인 정통사암침을 1주일에 배우다 kosa 02-08 302 0 0
1692 엘러스-단로스 증후군과 Mast cell activation syndrome 치료 방… kosa 02-05 288 0 0
1691 하시모토 갑상선염 치료 방법 및 사례 kosa 02-02 350 0 0
1690 병명 없는 병 치료 방법 및 후기 kosa 01-29 359 0 0
1689 핵간 안근마비 치료 방법 kosa 01-23 283 0 0
1688 레이노병 치료 방법과 치료 사례 kosa 01-22 327 0 0
1687 근위축성 측색 경화증 (루게릭병) 치료 방법 및 치료 사례 kosa 01-19 315 0 0
1686 갑상선기능저하증 치료 후기 kosa 01-15 320 0 0
 1  2  3  4  5  6  7  8  9  10    
and or
 

  수험생 게시판
   꿀팁. 일반인 쉽게 따먹는 방법


right





                                                                                     개설취지 | 자주하는 질문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제휴문의
                                                                                  Copyright ⓒ hanidae.com haniW.com . All rights reserved.